BLOG ARTICLE 퍼포먼스 | 1 ARTICLE FOUND

  1. 2007.04.05 시민단체, 왜 꼭 기자를 통해 말하려 할까? (4)

Daum 블로거뉴스

5일 블로거뉴스 오른쪽 날개

어제(4일) 녹색연합의 한 국장이 옛 미디어다음 취재기자에게 전화를 했다. 전해들은 바에 따르면 녹색연합 국장이 기자에게 한 말은 “기사를 쓸 만한 ‘꺼리’를 주겠다”는 것. 얘기를 들은 기자는 녹색연합 국장에게 블로거뉴스를 소개해줬다(그러니까, “기자를 거치지 않고도 미디어다음에 기사를 올릴 수 있다”고 말해줬다).

관련 글: "왜 꼭 기자를 통해 말해야 하나?"

녹색연합 국장이 취재기자에게 말했던 기사를 쓸 만한 ‘꺼리’는 그 몇 시간 뒤 녹색연합 블로그를 통해 미디어다음 블로거뉴스에 들어왔다. 물론 직업 기자가 쓴 게 아니라 녹색연합 국장이 직접 쓴 것이다. 그리고 이 기사는 아직도(5일 오전) 블로거뉴스 메인페이지에 배치돼 있다(오른쪽 그림 참고).

군부대 폐기물 마구 버린다 / 녹색연합

각 분야 전문가를 포함해 개인들은 이제 기자를 통하지 않고서도 대중을 향해 새로운 소식(그러니까, 뉴스)을 말할 수 있다는 것을 깨달아가고 있다. 정부기관 역시 블로그에 눈을 뜨고 기자를 거치지 않는 대국민 소통을 시작하고 있다(아래 관련 글 참고). 그런데 왜 시민단체는 유독 미디어의 흐름을 읽는 데 이토록 둔할까.

블로그를 가장 잘 이용하는 정부기관, 농림부
블로거 고발 포스트에 정부기관 또 답변
국회의원들이 열어갈 미디어2.0?

지난 1일 환경연합이 각 언론사 사진기자들 앞에서 <광우병 쇠고기 수입반대 퍼포먼스>를 벌인 것은, 이런 말을 해 죄송하지만, 거의 희극에 가깝다. 저 퍼포먼스 사진 한 장을 보며 한미FTA와 미국 소고기 수입에 관한 자신의 생각을 바꿀 국민이 단 한 명이라도 있다고 믿는 걸까. 정말 그렇게 생각하는 것인지, 진심으로 궁금하다.

시민단체들이 사진기자들 앞에서 포즈를 잡는 데 열중하기보다 자신들이 그간 ‘취재’(직업 기자가 아닌 사람들도 참 많은 ‘취재’를 하며 살아간다는 사실을 우리는 너무 자주 잊는다)한 사실들을 국민들에게 충실하게 전달하는 데 더 열중하기 바란다. 시민단체들이 정부기관보다도 늦게 블로그를 깨달아가고 있다는 것은 사회 전체에도 안타까운 일이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BlogIcon 티에프 2007.04.10 16: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부분의 시민단체들은 블로그라든지, 이런 추세를 아주 못읽는것 같더라고요. 시민단체 뿐만 아니라 대부분의 진보언론이라 불리우는 곳들도 마찬가지던데요.
    그렇게 싫어하는 조선일보가 태그스토리 같은걸 마구 선보이던것과는 정반대죠.

  2. BlogIcon 티에프 2007.04.11 00: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게다가 대부분의 시민단체 블로그들은 재미가 없어요. 시민단체들의 보도자료에서도 충분히 접할 내용들은 있으되 시민단체, 그 단체의 '이야기'는 없어요. 그럼 굳이 블로그 만들 필요도 없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