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ARTICLE 개인정보 | 1 ARTICLE FOUND

  1. 2007.02.14 '1인 미디어 시대' 안 믿어지는가 (18)

어제(13일) 블로거 님은 강남구 대치동 모 병원 앞을 지나가다가 환자들의 건강진단서, 생물학적동등성시험서 등 이 병원에서 버린 것으로 보이는 문서들을 보고는 경악했다. 문서에 주민등록번호는 물론, 이름·신장·체중·비만도·맥박·혈압 등 개인정보들이 그대로 적혀 있었기 때문이다.

건강진단서

강남구 모 병원 앞 길에 개인 건강진단서가 나뒹굴고 있다. ⓒ 判

블로거 님은 이 경악스러운 현장을 카메라에 담은 뒤 곧바로 블로그에 올렸다. 그리고 블로거뉴스로 송고. 한때 Daum 첫 화면까지 올랐던 님의 기사는 현재(14일 0시 30분) 조회 수 14만여 회를 기록하고 있다. 그리고, 내가 알기로, 해당 병원은 어제 공식 사과문을 내는 것을 진지하게 검토했다(근데 왜 안 내고 있을까?).

길거리에 나뒹구는 병원 환자들의 건강진단서 / 判

꾸준하게 ‘쓰레기 시멘트’ 이슈를 이어가고 있는 블로거 최병성 님 역시 어제 블로거뉴스를 보냈다. “국내 최대 환경오염 주범은 쓰레기시멘트를 허가한 환경부의 폐기물 재활용정책입니다”라는 문장으로 시작하는 최병성 님의 기사는 줄줄 새어나온 오염물질이 도로를 난장판으로 만들어 놓은 ‘시멘트공장 가는 길’을 고발하는 내용.

오염물질 '줄줄', 시멘트공장 가는 길 / 최병성

시멘트 공장 가는 길

오염물질로 더럽혀져 있는 '시멘트 공장 가는 길' ⓒ 최병성

쓰레기로 만든 시멘트의 유해성 문제를 끈질기게 지적해온 블로거 최병성 님의 노력은 그간 묵묵부답으로 일관해오던 환경부의 입을 마침내 열기도 했다. 그러나 이에 대해 최병성 님은 다시 반론을 제기. 이후 환경부는 다시 입을 다물었고, 최병성 님의 고발 기사는 앞으로도 당분간 계속될 전망이다.

환경부, 시멘트 소성로 관리개선 추진계획 / 환경부
환경부 시멘트폐기물 대책, "국민 우롱하나" / 최병성

최병성 님의 ‘쓰레기 시멘트’ 관련 블로거뉴스

발암 시멘트가 무죄라고? / 최병성
일본 쓰레기로 시멘트 만드는 것은 이제 그만! / 최병성
국민을 죽음으로 몰고 가는 환경부 / 최병성
중금속 시멘트, 아이들에게 더 위험하다 / 최병성
환경오염 기업에 친환경상을 주는 이상한 나라 / 최병성


어제 자신의 세 번째 블로거뉴스를 보낸 블로거 아~섬진강 님의 활약 역시 주목할 만하다. 중앙언론은 물론, 지역언론까지 홀대하던 섬진강 벚꽃길 4차선 확장공사 이슈를 미디어다음 블로거뉴스에서 홀로 터뜨린 것.

섬진강 벚꽃길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길'이라 불리는 섬진강 벚꽃길

이후 아~섬진강 님이 올리고 있는 성과는 일단 성공적이다. 아~섬진강 님의 블로거뉴스들은 미디어다음에서만 50만여 회의 조회 수를 올렸으며, 네티즌청원은 아고라에서 4800여 명의 서명을 받아냈다. 그리고 연합뉴스와 KBS, 데일리줌 등에 후속기사가 실렸다.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길' 사라질 위기 / 아~섬진강 / 조회: 402,694회
'섬진강 꽃길' 확장 개발이 능사? / 아~섬진강 / 조회: 16,559회
'섬진강 꽃길' 망치고, 돈도 버리고? / 아~섬진강 / 조회: 83,000여 회

[아고라 네티즌청원] 아름다운 '섬진강 꽃길'을 지켜주세요! / 4864명 서명

누리꾼 "섬진강 꽃길을 지켜주세요" / 연합뉴스

물론 아~섬진강 님의 노력이 결실을 맺었다고 하기에는 아직 이르다. 하동군청과 부산지방국토관리청이 여전히 섬진강 벚꽃길의 4차선 확장공사를 진행하려 하고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아~섬진강 님의 노력 또한 앞으로 계속될 것이다. 그렇다면, 설사 아~섬진강 님이 4차선 확장공사를 철회시키지는 못한다 해도, 그는 섬진강 벚꽃길의 확장공사를 다시 한 번 연기시킬 수는 있을 것이다.

만약, 그게 안 된다면, 아~섬진강 님은 벚꽃길의 확장공사를 더 합리적인 방향으로 유도해낼 것이며, 그것도 안 된다면, 아~섬진강 님은 최소한 무리하게 진행되는 벚꽃길 확장공사의 부당함을 전 국민에게 생생하게 전하게 될 것이다. 어쨌거나 두고 볼 일이다.

혹시 당신이 최근 회자되는 ‘1인 미디어 시대’라는 말을 믿지 못하고 있다면, 위에 열거한 사례들을 주의 깊게 살펴볼 필요가 있다. 블로거 , 최병성, 아~섬진강 님(을 비롯한 수많은 블로거들)은 몇 년 전만 해도 기성미디어만 가질 수 있었던 미디어적 파워를 스스로 창출해내고 있다.

올곧은 생각을 가진 한 명의 개인이 ▲블로그라는 매체의 사용법을 익히고 ▲블로거뉴스(또는 올블로그나 미디어몹, 이올린) 같은 콘텐츠 배포처의 활용법을 깨닫기만 하면, 이렇듯 세상(그러니까 거대 병원이나 정부기관)을 움직일 수 있는 것이다. 이게 ‘1인 미디어 시대’의 현상이 아니면 무엇이겠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