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포스트 <'쓰레기 시멘트' 현장 블로거들이 다녀왔네요>를 적을 때만 해도, 블로거들의 영월 시멘트공장 여행기(?)는 <우리집 강아지는 '회색' 강아지> 하나뿐이었습니다.

그런데 하루쯤 시간이 지난 지금, ‘쓰레기 시멘트’ 현장에 다녀온 블로거들이 쏟아내는 포스트들은 놀라울 정도입니다. 포스트의 양이 많아서가 아닙니다. ‘취재 블로거’의 힘을 느끼게 하기 때문입니다. 블로그저널리즘이 진정한 힘을 발휘하려면, 블로거가 명실상부한 뉴스의 1차 생산자가 돼야 한다는 생각을 되새기게 합니다.

관련 글: 블로그저널리즘 구현 방법 모색 - Daum 블로거뉴스의 사례

1박 2일간 최병성 님의 인솔 하에 강원도 영월을 둘러본 블로거들이 세상에 알리고 있는 새로운 사실(fact)들은 다음과 같습니다. 시멘트 공해 때문에 털색까지 변한 강아지, 백로보호구역 옆에서 폐타이어를 태우는 현장, 영월에 내리는 붉은 비, 그리고 ‘쓰레기 시멘트’를 찾아나선 블로거들 때문에 거의 멈춰있는 공장들 등.

우리집 강아지는 '회색' 강아지 / Boramirang
백로 보호구역에서 폐타이어 태우다니.. / 미디어몽구
영월에 붉은 비가 내린 까닭은 / 김홍기
폐기물 트럭도 사라지게 한 블로거 환경기행 / 한글로
직원도 돈도 떠난 쌍용리에 남은 건 시멘트분진뿐이었다 / moveon21
어쩌다가 주민들이 시멘트사측 두둔하는 지경까지 왔나 / 아리솔

'쓰레기 시멘트' 이슈트랙백
블로거를 위한 환경기행에 초대합니다 / 최병성

블로그의 다양한 속성 중 미디어적·저널리즘적 기능을 특화하고 강화했을 때 벌어질 수 있는 일들이 Daum 블로거뉴스에서 점차 그 모습을 드러내고 있는 듯합니다.

요즘 블로거뉴스에서 블로거가 되려는 언론사 기자들전통 저널리즘에 도전하려는 블로거들이 만나고 있는 일도 그 중 하나일 것입니다. 토론하는 블로거, 논쟁하는 블로거를 뛰어넘은 취재하는 블로거들이 블로그저널리즘의 새 지평을 활짝 열기를 기대합니다.

관련 글 1: 언론사 기자들, 블로거뉴스에..
관련 글 2: 블로거뉴스는 신나는 '펑크록'이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BlogIcon 아리솔 2007.11.13 15: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료 꾸준히 모으고 계셨네요.
    블로그저널리즘 구현방법 모색 내용처럼 되어 가는 것 같습니다
    예언이 정확히 들어맞아갑니다.

    캬~

  2. 최병성 2007.11.13 15: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거 환경 기행 잘 다녀왔습니다.
    올라오는 기사들을 보니 다음 블로거들의 저력이 얼마나 큰지 알 수 있네요.
    요즘 전 너무 행복합니다.
    판을 만들어 준 미디어다음 블로거뉴스와
    모든 지혜와 힘을 하나로 모아주는 다음의 파워블로거들이 제 곁에 있기 때문이지요.
    이제 시멘트 재벌과 환경부가 어떤 꼼수를 부린다 할지라도 두렵지 않습니다.

    이젠 제가 글을 쓰지 않아도, 저 많은 블로거들이 쏟아낼 기사가 있으니 즐겁기만 합니다.
    시멘트공장에서 저를 막아낸다 할지라도
    이젠 불같이 일어나는 블로거들은 막아내지 못하겠지요.

    다음블로거뉴스의 블로거들이 세상을 향해 던지는 불길이 어떤 모습이 될지 자못 기대가 됩니다.

    언제나 감사한 마음을 전합니다.

    앞으로 환경포럼 등의 많은 일들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시멘트공장이 감당 못할 일들이지요.
    그리고 그동안 찾지 못했던 휼륭한 교수님들이 우리편에 포진하기 시작했습니다.
    그 힘을 모아 쓰레기시멘트 이 땅에서 몰아내겠습니다.
    그날까지 다음블로거뉴스 화이팅입니다.

    • BlogIcon peony 2007.11.14 00: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여태까지 해오셨던 대로 앞으로도 잘 하시리라 생각합니다. 시민단체나 학계에서도 도움을 주기로 했다니 다행이고요. 잘 되겠죠? ^^ 기대하겠습니다~

  3. BlogIcon 김홍기 2007.11.13 17: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아마 처음 인사드리는 것이 아닐까 싶네요.
    문화의 제국 블로거 김홍기 입니다. 이번 환경 기행에 동참하고 나서 하나씩 글을 올리고
    있습니다. 좋은 배경이 되어주신 미디어 다음에 감사함을 표합니다.

    사회적 이슈를 따라가는 블로거가 아니지만, 그저 미술글이나 쓰고
    행복하게 살아가기엔, 척박한 삶의 현실과 그들의 눈물이 저를 부릅니다.
    기업가로서 싸워야 할 방법을 연구하고 있습니다. 주총을 깨라면 깰것이고요
    저널리즘은 제 방식이 아닙니다. 사실 그럴 능력이 많이 부족하지요.
    하지만 이렇게 장을 마련해 주셔서 시원하게 두편의 글 올리고 나니 속이 편안한건 사실입니다.
    세상을 향해 이제 공의의 목소리를 더욱 높이는 맑은 저널리즘이 되어주길 바랄 뿐이죠.
    작은 도움이나마 될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다양한 목소리를 담아내듯, 다양한 자신만의 방법으로 파성추가 되어
    대기업의 작태를 무너뜨릴 수 있도로 연대할 수 있는 길이 열인 것 같아 아주 기쁩니다.
    환하게 웃어봐야죠.